맑은샘 태교연구소
 
맑은샘 태교연구소
맑은샘 태교연구소
맑은샘 태교연구소
   
2022. 05. 29.  
  임산부가 궁금해 하는 것...
조회: 7754    추천:   
Q 1. 임신해서 고양이 키우면 유산될 수 있다면서요. 지금 키우는 고양이는 입양 보내야 하나요.

고양이에 대한 우려는 톡소플라즈마 때문입니다. 톡소플라즈마는 고양이 배설물을 통해 옮겨질 수 있는데, 임신부가 감염되면 유산되거나 기형아를 낳을 수 있습니다. 여기까지 들으니 겁이 나실 텐데요.

그러나 톡소플라즈마는 주로 익히지 않은 고기를 섭취했을 때 감염됩니다. 고양이는 주요 감염 경로가 아닙니다. 또, 집에서 키우는 고양이가 톡소플라즈마에 감염되려면 감염된 다른 동물이나 물, 흙에 노출돼야 하는데 대부분은 집 고양이가 밖에서 사냥하게 내버려두지 않죠. 설사 그렇다 하더라도 그런 고양이라면 이미 톡소포자충에 노출돼 면역력이 생겼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이제 막 고양이를 키우기 시작했고, 고양이에게 날고기를 많이 먹였다면 조심할 필요는 있습니다. 미국임신협회는 임신 전에 톡소플라즈마 항체검사를 실시해 항체가 있는지 확인해 볼 것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한 번 항체가 생겼다면 면역력이 생겨 다시는 감염되지 않으니 안심하셔도 됩니다. 기르는 고양이에게 항체가 있는지도 검사해보는 게 좋겠죠.

또, 고양이 배설물을 통해 감염될 수 있으니 임신부는 고양이 배설물을 치우지 않는 게 좋겠고 꼭 치워야 한다면 비닐 장갑을 이용한 후 손을 깨끗이 씻으면 되겠습니다. 야생고양이는 되도록 만지지 않는 게 좋겠죠.

Q 2. 임신하면 치과 치료 하면 안 되나요?

해도 됩니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임신 중 치과치료를 받을 수 있는 가장 편한 시기는 임신 12주 ~ 26주 이내입니다. 해당 기간이 아니더라도 꼭 필요하다면 치료를 받는 것이 맞습니다. 다만 이를 뽑아야 하는 경우에는 안정기에 접어든 후에 하는 게 좋겠죠.

보건복지부는 "임신 중 치과치료는 유산이나 조산, 저체중아 출산과 관계없고 치료에 따른 마취, 방사선 촬영 등도 태아에게 미치는 영향이 거의 없다"라고 밝혔습니다. 다만, "임신시기 동안 치료받는 도중의 약물의 섭취나 방사선 사진을 찍는 것은 태반이나 다른 경로를 통해 태아에 중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으므로 관련 의사와의 상담이 꼭 요구된다"(세브란스병원 건강칼럼)고 합니다.

Q 3. 태교 여행 가고 싶은데... 비행기 타면 방사선에 노출된다면서요. 괜찮나요?

네 괜찮습니다. 미국 보건경제학자 에밀리 오스터의 책 <산부인과 의사에게 속지 않는 25가지 방법>에 따르면 "3시간 동안 비행기를 타면 임신기간 동안 방사선 노출 한계치의 1%를 쬐게 된다"라며 "임신 중 비행기를 탄 여성과 타지 않은 여성의 영아를 비교한 연구에서 조산·유산·신생아 집중 치료실 입원 등에서 아무런 차이가 발견되지 않았다"라고 밝혔습니다.

비행기 탐승 전 금속탐지기가 걱정되는 분들도 있을 텐데요. 공항의 승객용 검색대는 금속탐지기로 X-ray를 사용하지 않습니다. 보건복지부는 "금속탐지기에서 발생되는 저주파 전자기장은 가전제품에서 발생하는 것과 비슷하며 태아에게 안전하다"고 밝혔습니다.

물론! 임신 12주 이전의 초기 임신부이거나 출산이 임박한 임신부, 유산이나 조산의 가능성이 있는 임신부, 호흡기·순환기 질환을 갖고 있는 임신부라면 비행기는 타지 않는 게 좋겠죠.

Q 4. 캔 참치에 수은이 많다는데 맞나요? 회나 초밥 먹으면 안 되나요?

둘 다 드셔도 됩니다. 일단 참치캔부터 살펴볼까요.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반 어류와 참치 통조림만을 섭취하는 경우에는 400g 이하가 적당하다"라는 권고안을 내놨습니다. 보통 참치캔 하나에 100g, 여기에 참치 살코기는 80g 정도 들어있습니다. 그러니 일주일에 400g이라는 건 3캔 이상 먹어도 된다는 거죠.

참치캔에 대한 우려는 신경손상을 일으킬 수 있는 수은 때문일 텐데요. 국내에서 유통되는 국산 참치캔의 수은 함량은 낮은 수준이라고 하네요. 갈치나 고등어에서 검출되는 정도와 비슷하대요. 국산 참치캔에는 참치류 가운데 가장 몸집이 작은 편인 가다랑어가 들어가기 때문에 수은이 적게 검출된다고 합니다. 반면, 대형 물고기 일수록 오래 사는 물고기 일수록 수은이 축적된 양이 많다고 합니다.

회나 초밥은 식중독에 걸릴까봐 조심하는 걸 텐데요. 황한성 건국대병원 산부인과 교수는 "생선회는 산모가 먹고 탈이 나는 경우가 많아 먹지 말라는 것이지 임부에게 해롭지는 않다"라고 밝혔습니다. 미국 보건경제학자 에밀리 오스터는 "식중독은 임신 중이라고 더 심해지지 않으며, (살모넬라균 변종을 제외한) 대부분은 태아에게 직접 영향을 주지 않는다"라며 "생선초밥은 그다지 걱정할 필요가 없다"라고 밝혔습니다.

Q 5. 임신 초기인데 파마, 염색 언제 하면 되나요?

지금 제 최대 고민입니다. 임신 전에 다듬지 못한 머리칼 끝은 갈라졌고, 새로 자라나기 시작한 머리칼은 반곱슬의 위엄을 여지없이 보여주고 있습니다. 결론은? 파마해도 된다입니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파마나 염색약이 임신부에 흡수되는 양은 아주 적으며 여러 연구에서 태아 기형을 증가시키지 않는다는 결론이 나왔다고 합니다. 보건복지부는 "태아의 기관이 모두 형성된 후인 임신 12주 이후에 파마나 염색을 하시면 더욱 안전하다"라고 권고하고 있습니다. 독한 염색약, 파마약 냄새가 걱정된다면 환기가 잘 되는 미용실을 방문하는 게 좋겠죠!

Q 6. 임신 중 뜨거운 사우나, 탕목욕 괜찮나요?

아니요. 임신 중 사우나, 탕목욕, 온천욕은 하지 않는 게 좋습니다. 보건복지부는 "사우나, 탕목 등으로 임신부 체내 온도가 38.9℃ 이상 올라가는 경우 뱃속의 태아에게 중추신경계 이상, 식도폐쇄증, 배꼽탈장이 나타날 수 있다"라고 밝히고 있는데요.

미국 보건경제학자 에밀리 오스터는 "2011년 선천성 기형이 있는 아기 1만1000명과 정상인 7000명을 비교한 결과, 신경관 결손, 장 결함이 고온욕과 관계가 있었다"라며 "임신 초기에 체온이 높아지면 척추 갈림증이나 무뇌증 같은 선천성 기형의 위험이 커질 가능성이 매우 높은 듯하다, 체온이 38도 이상으로 올라갈 경우가 진짜 문제"라고 경고했습니다. 뜨뜻한 탕목욕은 임신 기간 동안 자제하는 게 좋겠네요.

○ 편집ㅣ홍현진 기자
LIST  MODIFY  DELETE  HIDE  SHOW  WRITE 



전체글 목록 2022. 05. 29.  전체글: 152  방문수: 294119
152  임산부가 궁금해 하는 것... 7754
151  어머니의 뇌에 자녀의 세포가 살고 있다 2034
150  아빠태교 & 엄마태교 2461
149  [인터뷰] “태교·분만 핵심은 사랑의 호르몬 ‘옥시.. 3178
148  40대 산모 1만시대 2380
147  임신중 음주, 치명적 2226
146  <부부 서로 너그러우면 결혼 행복도 5배> 3830
145  임신초기 엽산부족, 자연 유산율 '2배' 증가 3268
144  임신중 담배피면 아이들 '운동능' 장애 유발 4451
143  계획임신 남성,자전거 탈 때 조심 2926
142  아빠가 피운 담배연기 태아 건강까지 해친다 2657
141  '아이들 비만 예방 '엄마 뱃 속 에서 부터' [메디컬투.. 2068
140  산모가 술을 마시면 2418
139  약 안먹고 버티기.. 태아도 위험하다 2357
138  임신부가 아기를위해 꼭 먹어야 할 음식은? 3858
137  임산부가 알아두면 좋은 건강상식 BEST3 3755
136  임신 중 엽산 복용에 대한 진실 4998
135  임신중 오렌지주스는 해롭다? 5769
134  임신중 섹스, 태아에 해롭지않다" 5028
133  임신중 매일 커피 2잔 '심장병' 유발 2914
132   출산 전 진료비 20만원지원!! 2841
131  '골반근육강화운동' 임신·출산 '요실금' 예방 3020
130  임신중 꾸준히 운동한 여성...나이 들어도 "건강" 2512
129  아버지 1갑 흡연=태아 1개피 흡연 1972
128  [건강] 태어난 지 하루된 아기라도 '리듬' 안다? 2319
127  임신 중 부부싸움 태아 뇌에 저장? 7572
126  임신 중 정신적 스트레스 2736
125  "뱃속 태아도 변비로 장 꼬여..학계 첫 보고" 3049
124  자궁경부암 검진 시작 시기와 주기 2805
123  임신부가 다이어트? 태아 성격 나빠져요 2782
1 [2] [3] [4] [5] [6]